티스토리 뷰

 

 

 

 



꼭 영화 흥행과 이어지는 건 아닐 순 있어도 새로움과 변화, 도전의식 등 작품내 적으로 긍정적인 에너지가 많이 담기는 건 사실인 듯 합니다! 앞으로도 많은 뉴 페이스들의 도전과 신.구의 다채로운 어울어짐을 스크린에서 만나보고 싶네요~





한 영화 관계자는 “꽤 오랜 시간 한국영화가 비슷한 흥행코드를 답습한 건 주연급인 배우들의 변화가 없던 것도 한몫한다. 이에 싫증이 난 관객들이 새로움을 찾기 시작했고 그에 따라 차별화된 매력의 배우들에 대한 필요가 늘고 있다”며 “기성 배우들과 다른 매력으로 무장한 오디션 출신 여배우들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도 이와 다르지 않다”는 의견을 전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